14일 부산 해운대 앞바다에 발생한 해무가 해운대해수욕장과 달맞이 언덕 일대를 뒤덮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달맞이언덕이 해무에 가려져 있고 고층건물 윗부분만 겨우 보여 구름 위 도시처럼 보인다. 부산=연합뉴스
14일 부산 해운대 앞바다에 발생한 해무가 해운대해수욕장과 달맞이 언덕 일대를 뒤덮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이기대공원에서 한 시민이 해무를 보고 있다. 최고 101층 규모로 공사 중인 엘시티 건물 일부와 달맞이언덕에 있는 고층건물 대부분이 해무에 가려져 있다. 부산=연합뉴스
14일 부산 해운대 앞바다에 발생한 해무가 해운대해수욕장과 달맞이 언덕 일대를 뒤덮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이기대공원에서 시민이 해무를 바라보고 있다. 최고 101층 규모로 공사 중인 엘시티 건물 일부와 달맞이언덕에 있는 고층건물 대부분이 해무에 가려져 있다. 부산=연합뉴스
14일 부산 해운대 앞바다에 발생한 해무가 동백섬과 해운대해수욕장, 달맞이 언덕 일대를 뒤덮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동백섬 뒤편으로 최고 101층 규모로 공사 중인 엘시티 건물이 보인다. 부산=연합뉴스

정리=박주영 bluesky@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