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 마드리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사진=레알 마드리드 페이스북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의 레알 마드리드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멀티골을 앞세워 파리 생제르망(PSG)을 제압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15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 위치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PSG와의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3-1로 이겼다. 홈에서 기선을 제압한 레알 마드리드는 대회 8강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파리 원정에서 한 골 차로 패해도 8강에 오를 수 있게 됐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33분 PSG 라비오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그러나 전반 43분 페널티킥을 얻었고, 키커로 나선 호날두가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승부 균형을 맞췄다.

위기 상황에서 빛난 건 역시 ‘해결사’ 호날두였다. 호날두는 후반 38분 문전으로 쇄도해 추가골을 넣었고, 후반 41분에는 마르셀루가 쐐기골을 터뜨리며 팀의 2골 차 승리를 이끌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남북 단일팀, 한일전서 유종의 미를 거둘까..키 플레이어는?

[기자의 눈] 한샘 사태의 명과 암, 돌이켜보자면…

[유키스 준 플레이리스트] '더유닛' 사랑은 쭉? 절친 사랑은 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