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를 1주일 앞둔 8일 서울시 중랑구 망우동 우림시장 한 떡집에서 관계자들이 분주하게 가래떡 등을 만들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시교육청은 설 연휴기간 시민과 역(逆)귀성객의 주차 편의를 위해 서울 시내 초ㆍ중ㆍ고 406개교를 무료로 개방한다고 11일 밝혔다.

주차장과 운동장을 모두 개방하는 학교는 76곳, 주차장만 개방하는 곳은 277곳, 운동장을 여는 곳은 53곳이다. 교육청이 협조를 구한 이들 학교와 별도로 67개 학교도 각 자치구 요청에 따라 주차시설을 개방한다.

주차시설 개방 학교 목록과 개방시간 등은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www.se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지후 기자 hoo@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