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속사 “수술 마치고 퇴원해 회복 중”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 리더인 RM. 한국일보 자료사진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 멤버인 RM(24ㆍ본명 김남준)이 최근 비중격만곡증 수술을 받았다. 비중격만곡증은 코를 좌우로 가르는 연골인 비중격이 한쪽으로 휘어졌거나 돌출돼 호흡 곤란 등을 일으키는 병이다.

방탄소년단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RM이 평소 코로 숨을 쉬는 데 불편함을 겪는 등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었다”며 “수술을 무사히 마쳤고 최근 퇴원해 휴식을 취하며 회복 중”이라고 5일 밝혔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