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이화의료원장 겸 이대목동병원장 직무대행에 김광호 교수
김광호 신임 이화여대 의무부총장 겸 이화의료원장 직무대행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 미숙아 사망 사고와 관련, 이화의료원 경영진이 31일 전면 교체됐다. 앞서 이화의료원은 지난 23일 심봉석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정혜원 이대목동병원 원장을 면직했다.

이화의료원은 이날 신임 이화여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및 이대목동병원장 직무대행에 김광호 이화의료원 운영특별위원장을 선임했다. 김 신임 이화의료원장 직무대행은 고려대 의대를 졸업한 뒤 이대 목동병원 대장항문외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위암ㆍ대장암협진센터장, 진료협력센터장 등을 거치면서 임상과 수술ㆍ경영 능력을 인정받았다.

김 신임 이화의료원장 직무대행은 “이번 인사로 구성 완료된 이화의료원 운영특별위원회는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중환자실에서 발생한 안타까운 사태에 대해 다시 한 번 유족과 국민에게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며 “경찰과 보건당국 조사에 최대한 협조해 제대로 규명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화의료원 기획조정실장 직무대행에 임기환 안과 교수를, 진료부원장 직무대행에 이선영 소화기내과 교수를 각각 임명했다.

교육수련부장 직무대행에 박미혜 산부인과 교수를, 연구부원장 직무대행에 류동열 신장내과 교수를, 응급진료부장 직무대행에 김관창 흉부외과 교수를 임명했다.

이밖에 손세정 소아청소년과 과장과 김한수 홍보실장도 면직됐다. 이에 따라 소아청소년과 과장 직무대행에는 유은선 교수, 홍보실장 직무대행에 이사라 산부인과 교수가 임명됐다.

새 경영진은 이화의료원 운영특별위원회가 끝날 때까지 해당 직무를 대행하며, 김광호 운영특별위원장을 중심으로 미숙아 사망 사고를 수습하고 병원 정상화에 노력할 계획이다.

이화의료원 관계자는 "이번 인사가 경영진과 일부 보직 교수들이 신생아 중환자실 미숙아 사망 사고에 책임지고 중도 사퇴함에 따라 이뤄진 것”이라며 “향후 경찰과 보건당국의 최종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인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했다.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