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원 ‘운영특별위원회’ 신설, 신생아사건 수습

김광호 이화의료원 운영특별위원회 위원장. 이대목동병원 제공

이화여대의료원은 이대목동병원 미숙아 사망사고와 관련해 ‘이화의료원 운영특별위원회’를 신설하고 위원장에 김광호 이대목동병원 외과교수(전 이대목동병원장・사진)를 임명했다고 23일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화의료원장과 이대목동병원장 후임 발령 시까지 직무를 대행한다.

이에 앞서 학교법인 이화학당은 22일 이사회를 열어 미숙아 사망사고와 관련 지난 17일 사의를 표명한 심봉석 이화의료원장과 정혜원 이대목동병원장을 면직 처리했다.

이화의료원 관계자는 “의료원은 향후 김광호 특별위원회 위원장을 중심으로 특별위원회 위원을 새롭게 구성해 이번 사태를 수습하고 병원 운영 정상화를 위해 노력을 계속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김치중 기자 cjkim@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