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택 제50대 대한토목학회장. 대한토목학회 제공

대한토목학회는 김홍택 홍익대 토목공학과 교수가 제50대 신임 회장에 12일 취임했다고 15일 밝혔다. 김 신임 회장은 한양대 토목공학과 출신으로 미국 노트르담대 대학원 공학석사, 사우스다코타주립대 대학원에서 공학박사를 받고 홍익대 교수로 재직 중이다. 가수 로이킴의 부친이며 서울탁주제조협회 회장이기도 하다. 김 회장은 취임사에서 "역대 통치자들의 최고 덕목 중 하나가 '치산치수(治山治水)'였듯 토목은 우리의 삶과 밀접한 분야"라며 "최근 기상이변과 지진발생 등 자연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안전한 삶을 지키기 위한 토목인들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대한토목학회는 1951년 토목공학의 학술과 기술발전을 위해 창립돼 현재 2만6,000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 비영리 학술단체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피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