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비위, 여수서 신년 인사회

박지원 전 대표 명예위원장 위촉

8월 9일부터 나흘간 6000명 참가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왼쪽)가 문상봉 국제와이즈멘 총재로부터 제73차 국제와이즈멘 여수세계대회 명예대회위원장 위촉 패를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8 국제와이즈멘 여수세계대회 준비위원회는 13일 여수시 유캐슬호텔에서 제73차 국제와이즈멘 여수세계대회 성공 개최를 위한 신년인사회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행사에는 문상봉 국제와이즈멘 총재와 박지원 전 대표, 이용주ㆍ최도자 의원, 우기종 전남도 정무부지사, 주철현 여수시장, 시도의원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대회 준비위는 이날 명예대회위원장에 박지원 국민의당 전 대표를, 공동준비위원장에 우기종 정무부지사를 위촉했다.

문 총재는 신년사를 통해 “여수세계대회 유치를 위해 애쓴 박지원 전 대표와 우기종 정무부지사 등 많은 분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세계적으로 손색이 없는 대회를 만들어 여수를 비롯한 한국을 세계에 잘 알리겠다”고 말했다.

박지원 전 대표는 축사에서 “여수세계대회 개최를 위한 국비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했다”며 “여수세계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세계에서 온 와이즈멘 지도자들에게 여수를 알리고 한국을 잘 알려 달라”고 말했다.

유엔 산하 NGO 소속단체인 국제와이즈멘은 73개 국가에서 10만명이 활동하고 있다. 100년의 역사를 가졌으며 ‘보다 나은 세계 건설’을 모토로 해마다 각국을 돌며 국제대회를 열고 있다. 여수세계대회는 8월 9∼12일 여수엑스포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며 외국인 2,000명, 내국인 4,000명 등 6,0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