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작권 한국일보] MBC 사장 후보 임흥식 전 MBC 논설위원, 최승호 뉴스타파 PD, 이우호 전 MBC 논설실장

MBC 사장 후보인 임흥식 전 MBC 논설위원, 최승호 뉴스타파 PD, 이우호 전 MBC 논설실장이 사장 최종 면접을 보기 위해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방송문화진흥회에 들어서고 있다.

이날 선출된 새 사장의 임기는 지난 13일 해임된 김장겸 전 사장의 잔여 임기인 2020년 정기 주주총회까지다. 방문진 이사회는 이날 최종면접을 페이스북 MBC계정 인터넷방송을 통해 생중계했다. 류효진기자

관련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