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재학생 홍보대사 ‘알리미’회원들이 15일 KTX 천안아산역사 안에 수험생 응원을 위해 설치한‘수능대박 이벤트 벽(Wall)’에 수험생 아들을 둔 한 어머니가 소원을 적은 ‘소원지’를 붙이고 있다. 순천향대 제공

이준호 기자 junhol@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