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소녀전선>을 필두로 과도한 아이템 구매를 유도하지 않는 이른바 '혜자게임'들이 시장에서 선전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게임들의 매출 순위는 결코 낮지 않습니다. 오히려 '돈 잘 번다'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죠. 게임이 재밌어야 하는 것은 기본이겠지만 '혜자게임'들이 선전하는 것에는 생각치 못했던 다른 이유가 있는 것이 아닐까요? 최근 한국게임 시장에서 이러한 게임들이 선전하는 이유. 카드뉴스로 풀어봤습니다.

디스이즈게임 제공 ▶원문보기

관련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