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연, 이서원이 웹드라마 '막판로맨스' 주연을 맡았다. JTBC제공

배우 한승연이 9살 연하 배우인 이서원과 로맨스 호흡을 맞춘다.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JTBC 새 웹드라마 '막판로맨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한승연은 극중 남녀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출 이서원에 대해 "처음에 이서원과 같이 역할로 결정됐단 얘기 듣고 굉장히 놀랐었다. 전혀 생각을 못 했다. 이서원의 나이를 검색해보곤 9살이 어려서 더 놀랐다. 그러나 실제로는 나이 차가 느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낯을 많이 가리는데 이서원이 잘 이끌어줬다. 어른스럽고 유쾌한 배우"라고 설명했다.

한편 '막판로맨스'는 톱스타 지설우 덕질 말고는 평범한 삶을 살아온 시한부 백세(한승연 분)가 남은 시간 자신이 사랑한 스타와 닮은 배우 지망생 동준(이서원 분)과 계약 연애를 결심하면서 펼쳐지는 로맨틱 코미디다.

남도현 기자 blue@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추자현·우효광 측 "임신 2개월,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공식)

한고은, "강형욱 반려견이 사람 물겠나" SNS 글 삭제 후 사과

길건 "소속사 사장이 날 연대 보증인 세워…빚 갚고 있다"

엘라 퍼넬 측근 "브래드 피트와 데이트 한 적 없다"

한지우 측 "2년 교제한 대기업 연구원과 결혼"(공식)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