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유엔본부에서 11일 열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응해 섬유 및 의류 제품 수출 금지’와 대북 ‘원유,정제유 수출 상한제’를 포함한 내용을 담은 대북제재 2375호를 만장일치로 채택 EPA=연합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는 11일(현지시간) 북한으로의 유류공급을 30% 가량 차단하고 북한산 섬유제품 수입을 금지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새 대북제재 결의 2375호를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대북 원유수출은 기존 추산치인 연 400만 배럴을 초과해서 수출하지 못하도록 했다. 그러나 이번 결의안에는 전면적인 대북 원유금수와 김정은에 대한 제재는 빠져 미국 주도의 강경 원안에서는 상당 부분 후퇴했다.

사진은 이날 안보리 전체회의 표결 모습. AP=연합뉴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