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US여자오픈 챔피언 박성현이 우승컵을 들고 기뻐하고 있다. USGA 제공
박성현이 팬클럽 회원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USGA 제공
우승컵에 자신의 이름이 새겨지는 것을 바라보고 있는 박성현. USGA 제공
박성현의 이름이 새겨진 US여자오픈 우승컵. USGA제공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는 2017 US여자오픈 우승자 박성현. USGA 제공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