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런티’ 메뉴 입력하면 주문∙수정∙결제까지

플런티(대표 김강학)는 대화형 인공지능을 위한 자연어이해기술(NLU), 대화관리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으로 봇 빌더인 ‘플런티닷에이아이(Fluenty.ai)’와 스마트 리플라이 어플리케이션인 ‘플런티’를 서비스하고 있다.

국내 최초로 일반에 공개된 봇빌더 플런티닷에이아이는 대화에서 자주 쓰이는 개체 표현과 의도를 인식해 다양한 고객의 메세지에 대응이 가능하다. 또한 사용자에 특화된 의도, 개체들을 웹 콘솔을 통해 간편하게 정의할 수 있으며, 카드 형식의 인터페이스를 사용해서 손쉽게 원하는 봇을 만들고, 애널리틱스 기능을 통해 봇과 고객의 대화를 분석할 수도 있다. 특히 플런티의 솔루션은 대화형 커머스에 최적화돼 있어 메뉴 구조를 입력하는 것만으로도 주문, 주문내용 수정, 결제까지 편리하게 이루어진다.

플런티는 배달의민족, 꾸까 등 생활밀착형 서비스와 대화형 인공지능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으며, 플런티의 기술로 개발된 항공사 예약, 음식주문, 꽃배달 챗봇이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또한 페이스북 메신저, 네이버 톡톡, 카카오톡 등 메신저 플랫폼뿐만 아니라 음성인식 스피커 플랫폼까지 확대 연동할 계획이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