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사우스클럽이 첫 번째 미니 앨범을 발표한다. 사우스바이어스클럽

‘남태현 밴드’ 사우스클럽(South Club)이 EP 앨범을 발매한다.

사우스클럽은 오는 27일 첫 번째 EP 앨범 ‘90’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앞서 공개된 메인 이미지에는 90년대 레트로풍 감성이 느껴지는 배경 속 각기 다양한 포즈와 표정으로 자유로운 청춘의 모습을 담아낸 사우스클럽 멤버들이 눈길을 끈다.

이어 공개된 트랙리스트에는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곡인 ‘더러운 집’을 시작으로 더블 타이틀곡 ‘I Got The Blues’, ‘LIAR’를 비롯해 선공개곡 ‘Hug Me’, ‘Believe U’, ‘I.D.S’, ‘See You (Outro)’까지 총 7곡이 수록됐다.

특히 ‘90’은 남태현을 비롯한 네 명의 멤버들이 만나 함께하게 된 즐거움과 자유, 청춘, 변화의 감정을 고스란히 담았으며, 멤버들이 동경하는 60년대부터 90년대를 이끌어 온 아티스트들의 감성을 그만의 색깔로 표현한 앨범이다.

소속사 측은 “사우스클럽의 시작을 알리는 앨범인 만큼 많은 고민과 음악적 색깔을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으니 팬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박건욱 기자 kun1112@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포토]박신혜 '과감하게 벗어내린 재킷'

"팬사인회서 음주까지" 우주소녀 당황케 한 소란

"죽으면 진실은 밝혀지는 법" 에이미, 자살 암시 글 SNS 게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