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장하성이 화제다.

16일 JTBC '뉴스룸'에는 고려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 장하성이 출연했다.

손석희 앵커는 장하성 교수에 측근인 안철수 의원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손석희는 장 교수에 "안철수 의원과 함께했다"며 "최근의 상황들에 대해 어떻게 판단하는가"라며 안철수 의원의 새정치민주연합 탈당을 언급했다.

이에 장하성 교수는 "야당의 호랑이 등에 두 명이 타고 있었다"며 앞서 '뉴스룸' 오프닝에서 손석희 앵커가 비유한 호랑이를 다시 이야기했다.

장 교수는 "상당수 어려움을 인식하고 있는 국민들은 정치권이 바뀌길 원했는데 변하지 않았다"며 "안철수 의원이 들어가서도 바뀌지 않았고, 들어가서 바꾸지 못한 책임도 있다"고 설명했다.

장 교수는 "지금 야당은 한국을 바꿀 힘이 부족하니 호랑이 등에서 한 사람이 내리는 게 맞지 않겠냐"며 자신의 뜻을 전했다.

사진=JTBC '뉴스룸' 방송 캡처

온라인뉴스팀 onnews@sporbiz.co.kr

관련 기사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