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의 데뷔 1주년 기념 팬미팅이 5분 만에 매진됐다.

내달 5일 예정된 러블리즈의 첫 단독 팬미팅 '미니콘서트-러블리데이'는 지난 13일 오후 8시 예스24를 통해 티켓 예매를 시작했고 5분 만에 모든 좌석이 동났다. 데뷔 1년 만에 남다른 티켓 파워를 보여주며 대세 걸그룹으로서 인기를 입증했다.

러블리즈 소속사는 "첫 번째 팬미팅이 뜨거운 성원을 받아 팬들에게 감사 드린다"며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무대를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러블리즈의 팬미팅은 12월 5일 서울 광장동 악스코리아에서 열린다.

심재걸 기자 shim@sporbiz.co.kr

인기 기사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