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화촉을 밝히는 장윤주. 한국일보 자료사진

인기 모델이자 가수인 장윤주가 29일 화촉을 밝힌다.

장윤주(35)는 이날 오후 6시 서울 신사동 소망교회에서 네 살 아래 산업디자이너인 A씨와 결혼식을 한다. 소망교회는 장윤주가 다니는 곳으로 주례는 이 교회 담임목사가 맡는다. 인기 가수 이적이 축가를 부를 예정이다. 이적이외에도 황정민, 정재형 등 장윤주와 친분이 있는 연예인들이 하객으로 결혼식에 대거 참석할 전망이다.

장윤주는 결혼을 앞두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을 통해 “나이는 저보다 어리지만 성품이 선하고 성실한 나무 같은 사람”이라며 예비 신랑을 소개했다. 그는 “서로를 섬기고 사랑하며 평생에 가장 좋은 친구가 되겠습니다”며 결혼을 앞둔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라제기기자 wenders@hk.co.kr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